올해 5번째 멸종 위기 아기 돌고래 탄생


기사입력 : 2021년 07월 05일

캄보디아 수산청과 WWF(세계자연기금) 합동팀이 지난 6월 28일 캄보디아 끄러째주에서 멸종 위기의 메콩돌고래 9마리 무리와 함께 있던 아기 돌고래가 태어났음을 발견했다. 이 아기 돌고래는 올해 들어 5번째 탄생한 돌고래다. 2019년도 한 해동안 태어난 메콩 돌고래는 13마리, 2020년에는 9마리가 태어났다.

멸종위기에 놓인 메콩돌고래의 5번째 새끼가 태어났다

메콩 돌고래 개체수 조사결과에 따르면 현재 캄보디아 메콩강에 서식하고 있는 전체 개체수는 89마리 정도로 파악되고 있다. 멸종위기에 놓인 메콩돌핀을 보호하기 위해 이전보다 더 강력한 보호 조치가 필요시 되고 있다. 메콩 돌고래는 어류 보호지역에서의 불법 어획 행위, 불법 어획도구(감전 도구, 독성 미끼) 사용, 과도한 어획행위, 댐 건설 등의 이유로 멸종 위기에 처해 있다.

메콩 돌고래의 다른 이름은 이라와디(Irrawaddy)로, 전 세계에 서식하는 7종류의 담수 돌고래 중 하나이다. 메콩 돌고래는 캄보디아 메콩강, 미얀마, 인도네시아, 태국 내 한 호수, 인도에서만 발견되고 있다. IUCN(국제자연보전연맹)에서는 메콩돌핀을 멸종 위기 동물로 분류한다./정인휴 정리






Source lin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